• ㅁㄴㅇ
  • ㅁㄴㅇ

이웃나들이

홈 > 협농이야기 > 이웃나들이
이웃나들이

경북 마을-공동체 네트워크를 다녀왔습니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따공이 작성일15-01-01 00:11 조회586회 댓글0건

본문

지난 4월 17일 상주 승곡체험마을에서 열린
[커뮤니티와 경제]주관의 경북마을/공동체 네트워크 모임에 다녀왔습니다.
경북의 마을 공동체 사업단위들 중 대표적인 마을과 협동조합, 마을 기업 등
20여개 단위에서 대표자 분들이 참석을 했는데
봉화에서는 두실마을영농조합법인이 마을기업을 대표해서 참석을 하고
청량산비나리마을 영농조합법인도 권역사업을 대표해서 참석을 했습니다.

이날 행사는 지역재단 유정규이사님의 강연과
각 마을공동체 대표자간의 경북 단위 네트워크의 필요성과 형식 등에 대한
허심탄회한 토론이 있었습니다.
이날 논의 결과 [경북 마을 공동체 네트워크]는
올 연말까지 2달단위로 3번 더 진행을 하고 그 성과에 대한 평가를 통해
향후 경북 마을 공동체 네트워크의 존립과 발전 방향에 대한 결정을 하기로 했습니다.


올해 남은 3번의 행사는 각 단위의 현황과 과제를 담은 자체 보고서를 공유하고 이를 토대로
서로 컨설팅(조언)을 진행하는 방식으로 하면서 구체적인 상호 협력의 가능성도 도출해 보는 곳으로 했습니다.
다가오는 8월 모임은 영양 대티골에서 장소 등 제공으로 진행하기로 결정했습니다.

논의 과정에서 마을공동체 네트워크의 성격과 목적 등의 불확실성에 대한 의견도 있었고 유사한 모임의 과잉속에서 실효성없는 모임이 될 가능성에 대한 경고도 나왔습니다. 하지만 향후 모임들 속에서 차차 구체화해 나가야하지만 일차적으로 커뮤니티와 경제의 사회적기업, 마을기업 지원단위와의 인연이 있는  공동체 단위, 사회적 경제 단위들의 네트워크로 시작을 하지만 나름의 가치 기반을 공유하고 공통의 목적을 같이 나눌 수 있는 단위간의 학습과 정책개발, 공통의 사업영역의 개발 등으로 사업 방향을 잡아 간다면 의미있는 네트워크로 작동할 수도 있다고 생각됩니다. 다 바쁜 사람들이지만 시간 아깝지 않고 만나서 반갑고 의미있는 모임으로 [경북 마을-공동체 네트워크]가 발전해 나가는데 모두 힘을 보태면 좋겠습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